포토그라피 아트로 새로운 관점을 탐구하는 “THIS IS OFF THE WALL” 두 번째 브랜드 캠페인 공개

2018년 브랜드 캠페인 두 번째 챕터, “Vision Walk” 를 선보입니다.

오리지널 액션 스포츠/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이자 창조적인 자기표현의 아이콘, Vans가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 ‘This is Off The Wall’의 두 번째 챕터, ‘비전 워크(Vision Walk)’를 공개했습니다.

2017년 첫 선보인 <This is Off The Wall>은 Vans 설립 이후 지속해서 지지하고 있는 다양한 형태의 예술과 디지털 스토리텔링 그리고 글로벌 이벤트를 통해 브랜드 슬로건 “오프-더-월(Off The Wall)”이 지닌 진정한 가치를 탐구하는 브랜드 캠페인입니다. 걸스 스케이트 인디아(Girls Skate India)에 이어 선보이는 <This is Off The Wall> 캠페인의 두 번째 챕터, ‘비전 워크’는 포토그라피 아트에 대한 영감을 공유하고 누구나 자신만의 ‘관점’을 찾을 수 있도록 독려하는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Vans는 열정을 가지고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창조적인 자기표현의 기회를 제공하고, 더 많은 힘을 실어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디스 이즈 오프 더 월> 캠페인은 예술부터 스케이트보딩, 음악, 패션 또는 사진에 이르기까지 창의적인 커뮤니티와의 협업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소개한다. 누구나 세상을 바라보는 자신만의 독특한 시각을 가지고 있으며, 이런 요소는 사진을 더욱 강력하고 매력적으로 만들어준다. 뛰어난 사진 기술이란 세상을 다양한 관점으로 바라보고 포착할 수 있는 능력에 달려 있다는 게 핵심이다.
라고 Vans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팀 부사장 제이미 레일리(Jamie Reilly)는 전했습니다.


올리비아 비(Olivia Bee), 포토그래퍼/디렉터

‘비전 워크’는 포토그래퍼/디렉터로 활동 중인 아티스트 ‘올리비아 비(Olivia Bee)’의 리드 하에 로스앤젤레스 길거리를 거닐며 다양한 풍경과 순간들을 필름과 디지털 사진으로 담았습니다. 일상생활과 추억이 지닌 아름다움에 흥미를 느껴왔던 올리바이 비는 자신이 보는 것을 남들이 똑같이 볼 수 없는 것처럼 ‘사진’으로 세상을 탐험하는 활동이 각자의 예술적인 관점을 성장시킬 특별한 기회라고 이야기합니다.
누구든 자신만의 특별한 관점을 이용해 창의적인 무언가를 만들어낼 수 있다. 자신만의 관점을 다른 이와 공유하고, 창의적인 요소를 만들어내는 이러한 과정을 경험하면 세상은 조금 더 나은 방향으로 바뀌게 될 것이라 믿는다.”
라고 이번 캠페인을 통해 그녀가 전하고자하는 메시지를 밝혔습니다.

THIS IS OFF THE WALL

Vans는 더 많은 사람이 사진을 통해 자신만의 창의성을 발견하고, 새로운 관점으로 주변을 탐험해볼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4월 28일, Vans 스토어 압구정에서 ‘비전 워크’ 워크숍을 진행합니다. 워크숍은 스트리트 포토그래퍼로 활동 중인 작가 임수민과 함께 일일 거리 사진가가 되어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참가자들은 일회용 카메라를 손에 들고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서울 곳곳을 함께 거닐며 잊혀져 가는 사람 혹은 이웃 그리고 공간을 담습니다. 이번 워크샵은 순간에 집중하는 활동을 통해 서로의 관점을 공유하고, 자신만의 새로운 관점을 발견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합니다. 사진에 대한 관심만 있다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워크숍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참가 신청 접수는 4월 19일부터 25일까지 아래 링크를 통해 가능합니다.

참가 신청하기

관련 내용